달력

« » 2021.7
        1 2 3
4 5 6 7 8 9 10
11 12 13 14 15 16 17
18 19 20 21 22 23 24
25 26 27 28 29 30 31

 청소년부 김태원 수련생이 호신술을 시도하고 있다.

 

담담한 표정으로 호신술을 받아주고 있는 오츠카 키이치씨.

 

Posted by 법인명: 무카스 태권도장 무토 자아완성

댓글을 달아 주세요